드디어 국민통일방송이 역사적 행진을 시작합니다

이광백   |  2014-10-29 16:05:12  |  조회 12146
인쇄하기-새창

드디어 국민통일방송이 역사적 행진을 시작합니다.

 

 

국민참여형 민간 통일방송을 만들기 위해 사람들을 만나 뜻을 전하고 통일방송 100인클럽 회원을 모은 지 8개월이 지났습니다. 기억하실 겁니다. 지난 8개월 동안, 세월호 사건으로 온 나라가 슬픔에 잠겼습니다. 월드컵과 아시안게임이 온 국민의 눈과 귀를 사로잡기도 했습니다. 혼란스럽고 복잡한 시간이었지만, 누군가는 흔들림 없이 통일시대를 준비해야 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지난 8개월 동안 묵묵히 통일방송과 함께 할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통일방송을 끌어주고 뒷받침해 줄 든든한 후원자 100명을 찾았습니다.


 

통일방송 100인 클럽 회원 여러분. 매월 3만원 이상씩 후원해 3분 이상 통일방송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데 정성을 보태주시고, 201512월까지 통일방송과 함께 할 후원자 10명 이상을 모아주실 귀한 분들입니다. 북한인권운동가와 탈북인은 물론이고, 정치인과 전직 관료, 선생님, 의료인, 종교인과 기업인, 청년 학생까지 다양한 분들이 통일방송100인클럽에 참여해주셨습니다.

 

방송 컨텐츠를 만들 재능과 열정이 있는 직원 30명을 모았습니다.

 

북한 주민을 향해 매일 2~3시간씩 송출한 라디오 프로그램을 만들 사람들, 한국사회에서 북한인권과 통일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킬 인터넷TV 프로그램을 제작할 사람들, 그리고 북한 주민에게 전할 빠르고 정확한 뉴스를 취재하고, 북한 내부의 소식을 전 세계에 알릴 기자들을 통일방송의 이름으로 한 자리에 모았습니다. 지난 9월말 통합사무실을 마련하고, 10월부터 통일방송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시작을 알릴 사람을 모았으니, 이제 첫 걸음을 떼야 합니다. 11월 말, 통일방송 100인 클럽 모임을 갖습니다. 그날 모임에서 우리가 할 일은 두 가지입니다.

 

첫째, ‘국민통일방송추진을 공식 선언합니다. 북한 주민에게 진실을 전하고, 북한 주민과 함께 통일을 준비하는 국민참여형' <통일미디어>를 국민의 힘으로 만들겠다는 뜻을 온 세상에 알릴 것입니다.

 

둘째, 통일방송 친구, 1천명을 모으자고 결의합니다. 국민통일방송은 국민의 힘과 지혜를 모아 운영되는 방송입니다. 한 달에 만원을 후원해 통일방송 1분을 제작하는 데 정성을 보탤 사람들, 북한 주민에게 보낼 통일방송은 한국에서 전파를 송출해야 한다고 함께 외쳐줄 사람들이 통일방송 친구들입니다. 그 자리에 모인 우리는 1년 후인 201511월 어느날, 통일방송 친구 10명과 함께 다시 모이자고 결의할 것입니다. 하나가 열이 되는 기적을 몸으로 행한 후 1천명이 다시 모여 통일방송의 역사적인 두번째 걸음을 떼자고 약속할 것입니다.

 

 


통일방송100인클럽 회원 여러분. 살기 위해 또는 자유를 찾아 북한을 탈출해 한국에 온 탈북인 여러분. 북한의 인권과 민주화, 그리고 통일을 위해 투쟁하고 있는 활동가 여러분. 그 외에 통일을 염원하는 모든 사람들이 한 자리에 모여 미디어를 통해 북한 주민과 함께 한반도 통일을 준비하는 역사적인 대행진에 함께 해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글쓰기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37 김정은 5차 핵실험,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국민통일방송
16-09-09 7542
36 드디어 국민통일방송이 역사적 행진을 시작합니다
이광백
14-10-29 12145
35 대북전단, 북한 당국의 도발에 굴복해서는 안된다.
이광백
14-10-15 9237
34 미국 젊은이들이 제안한 통일의 길
이광백
14-09-30 7057
33 중국과 통일대화를 시작하자
이광백
14-09-16 7015
32 통일방송 출범전까지 해야 할일
이광백
14-09-02 7500
31 김정은 정권의 요구를 대가없이 들어줘서는 안됩니다
이광백
14-08-19 7659
30 김정은에게 진정성과 정중함을 요구한다.
이광백
14-08-04 7041
29 통일준비위원회가 해야 할 가장 중요한 일
이광백
14-07-22 7252
28 "전면개방 자유왕래"
이광백
14-07-08 7565
27 통일방송이 넘어야할 장벽
이광백
14-06-24 7235
26 바라크 총리의 착각
이광백
14-06-10 7409
25 두 늑대의 싸움
이광백
14-05-27 8107
24 우리에게 꿈이 있습니다.
이광백
14-05-09 7269
23 세월호를 타고 돌아올수없는 여행을 떠난 아이들에게
이광백
14-04-29 7171
22 통일방송의 주인이 되어주십시오
이광백
14-04-15 7375
21 북한정권의 악랄한 노동자 수탈
이광백
14-03-18 7524
20 북한 방사포 쏠 때, 통진당과 RO '한미독수리 훈련 중단하라'
이광백
14-03-05 8524
19 통일준비위원회, ‘정보’사업이 핵심이다
이광백
14-03-05 7332
18 통일준비위원회, 북한정권을 버려라
이광백
14-03-05 7238
1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