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해외노동자 인권실태

등록일 2017.01.12


<북한 해외노동자 인권실태>

카타르에 무슨 일이?

카타르 주재 모 한국 기업인에 8,500달러 빌려달라는 북 간부 연락에 황당(상납 자금 부족으로 연락)/ 이틀 후에는 구조 요청해와 대사관에 연락


1. 카타르 內 북한노동자 인권 실태

-카타르는 어떤 나라?

-현 카타르 내 북한 노동자 수 : 2,600명(2014년 3,000명)
                                              16년 5월부터 신규 비자발급 금지
                                              현재 남아 있는 노동자 체류기간 계속 늘려 외화벌이 중

-임금착취 : 계약서 상 900달러
                 근로자 실 수령액 150~200달러
                 북한 당국 700~750달러(세금, 식대, 보험료 등의 명목) 착취

-근로 시간 : 주 6일, 하루 14시간 가량

-숙소 : 임대료 아끼려 시 외곽지역 가건물 빌리는 경우 많음
          물, 전기 X/ 오물처리 등 관리 어려움
          열악한 경우 공사장 한 쪽을 막고 지내거나 컨테이너에서 생활하는 곳도 있음

-감시 및 통제 : 숙소에서 24시간 지냄
                      도망 못가게 여권 압수
               
-주요 외화벌이 : 밀주 제조 및 유통/ 2014년 1,200만 달러 번 것으로 추정
                         막노동에 비해 벌이가 좋아 노동자들 선호(또 실내작업이라는 점)
                         카타르에 온 외국인 노동자(150만명 정도 됨)들이 주로 구매함

-카타르 거주 간부들 : 사장, 당 간부, 보위부 간부들 거주
                                 사장의 경우 3년이면 100만달러 번다는 소문이 있음 
                                 간부들 노동자들로부터 상시적으로 뇌물 받음
                                 뚱뚱하고 말끔한 셔츠 차림에 운동화
                                 2016년 김정은 “노동자 임금 떼먹지 말라" 지시/ 그러나 무용지물이 됨/ 

                                 왜? 충성자금 보내야 하니까


<한줄평> 김정은씨, 그렇게 떼먹다가 정은씨 자리도 떼운다!

댓글 (총 0 개)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VOICE - 2030 당신의 목소리로 시..